유아인X박신혜, 영화 ‘#ALONE’ 캐스팅 확정

유아인과 박신혜가 신작 ‘#ALONE’에서 손발을 맞춘다.

영화사 관계자에 말에 따르면 유아인과 박신혜가 집의 ‘#ALONE’ 캐스팅을 확정하고 본격적으로 촬영 준비를 한다고 전했다.

영화 ‘#ALONE'(가제)는 갑자기 확산된 정체불명 감염으로 통제 불가능한 도시, 그리고 그곳의 갇힌 생존자 이야기다.

여러 작품을 통해 강렬한 캐릭터를 잘 소화해온 유아인은 이번 영화에서 세상과 단절된 채 혼자 살아가는 게이머 ‘준우’역을 연기한다.

혼란스럽고 비극적인 상황에서 자기 자신을 지켜내는 ‘준우’의 모습을 설득력 있고 생생히 표현할 것으로 기대된다.

자연스러운 연기와 밝고 경쾌한 매력을 가진 배우 박신혜는 생존자 ‘유빈’역을 연기한다.

혼란스러운 상황을 직시하고 당찬 성격으로 자신만의 생존력을 만드는 캐릭터의 박신혜는 새롭고 성숙한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ALONE’은 미국에서 다방면으로 활동 중인 할리우드 시나리오 작가 맷 네일러의 원작을 바탕으로 제작된 영화다.

AFI(American Film Institute) 출신으로, 미국의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는 조일형 감독이 각색과 연출을 맡는다.

특히 믿고 보는 박신혜와 유아인이 이번 영화를 통해 첫 호흡을 맞춰 사람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신혜 유아인 출연 ‘#ALONE’은 2019년 하반기에 크랭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