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정 “이병헌과 예능 출연은 굉장히 신중해야”

MBC에브리원 새 예능 ‘세빌리아의 이발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 김동호 PD, 이민정, 정채연, 에릭, 앤디, 김광규가 참석했다.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쳐지는 유명 헤어 디자이너와 톱스타 연예인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이다.

같은 제목의 오페라에서 모티브를 받아 제작된 예능 프로그램이며, 경력 53년의 장인 이남열 이발사가 출연하여 흥미를 일으킨다.

해외 먹방과 같은 식상한 이야기에서 벗어나 K뷰티라는 새로운 영역의 공감대와 문화적 차이를 시청자들에게 보여준다.

이 날 출연자 이민정은 이병헌과의 동반 출연에 대해서 물어보는 기자에게 “같이 예능에 나올 일은 없다고” 답하였다.

그러면서 “배우에게는 예능이 양날의 검일 수가 있기에 신중해야 할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병헌에 대해서 이민정은 “처음에 이 프로그램을 한다고 했을 때 재밌을 거 같다고 했다”며 “재밌냐고 물어보는 이벙현에  프로그램을 하면서 서비스를 하시는 분들의 고충을 느껴보니 매우 힘들다고 말한 기억만 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