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에 생기는 ‘분홍색 물때’의 정체는?

화장실은 습기가 자주 차는 장소이기 때문에 환기나 청소를 잘 하지 않으면 물때가 생기기 마련이다.

이런 화장실에 간혹 일반적인 물때가 아닌 분홍색의 물때가 생기는 것을 볼 수 있다.

물때는 바로 세균이나 곰팡이 등의 미생물이 발생하면서 생기는 현상이다.

이 중에서도 분홍색 물때의 정체는 역시 미생물로 인해 생기는 증상이다.

이들은 공기 중에 떠다니다 세면대의 배수구 부근, 벽면 타일 이음새, 주방식기 건조기의 물받이 등 물기가 있는 곳에 붙어서 나타나는 색이다.

분홍색 물때를 유발하는 미생물들은 메틸로박테리움, 산토모나스 속, 슈도모나스균, 영균, 간균, 코리네박테리움 등의 세균이다.

다행이도 이 세균들은 공기나 토양 중에 널리 존재하면서 물때를 만들 뿐 인체에는 해를 끼치지 않아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습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장소의 공기에 떠다니고 있다가 타일이나 위생도기에 떨어져 부착돼 증식하는 과정을 거치면서 분홍색 물때가 나타나는 것이다.